• 민주당 부동산특위, 수도권 1.6만호 추가 공급계획 발표



【 앵커멘트 】
더불어민주당이 수도권 6개 지역에 주택 만 가구를 추가로 공급하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집값의 10% 정도만 내고 거주하다가 10년 뒤 최초 분양가로 매입할 수 있는 방식입니다.

기존 2기 신도시 남은 땅에도 공공주택 5천800가구를 짓기로 했습니다.

이강훈 기자입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가 수도권 6개 지역에 주택 총 1만785 가구를 추가 공급하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인천시 검단지구에 4천225가구, 시흥시 시화MTB 터에 3천300가구, 의왕시 초평지구에 951가구 등입니다.

서민 무주택자와 신혼부부, 청년세대의 내 집 마련을 돕는 취지로, 이 시범 사업에는 '누구나 집 5.0'이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집값의 6~16%만 내고 10년간 임대 거주를 하다 최초 입주 당시 분양가로 매입할 수 있는 구조로,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80~85% 수준, 연간 임대료 상승률은 2.5%가 적용됩니다.

10년 새 집값이 올라 시세차익이 생길 경우 이를 입주자가 누릴 수 있어 기존 공공임대와는 차이가 있습니다.

【 현장음 】박 정 /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 위원
"과거 시행사가 주택개발 이익을 독점하던 구조를 혁파하고 개발이익을 입주자에게 공유하도록 만든 이익공유형 주택 모델입니다."

부동산 특위는 또, 2기 신도시 유보 용지를 활용한 추가 주택공급계획도 내놨습니다.

평택 고덕지구, 파주 운정3지구, 화성 동탄2지구, 양주 회천지구 등 4곳에 모두 5천800 가구가 공급되고, 내년에 사전청약이 진행됩니다.

정부와 여당은 이달 말에는 서울시 등 도심 내 복합개발 터를 활용한 주택공급 방안도 공개할 계획입니다.

TBS 이강훈입니다.

#주택공급대책 #누구나집5.0 #2기신도시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BS 유투브 구독하기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Traffic Broadcastin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