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도로에 물이 찬다" 지금 서울에 갑자기 폭우가 쏟아진다면?!

이민정 기자

lmj@tbs.seoul.kr

2023-05-26 16:34

프린트 9


  • 지난해 2022년 여름처럼 갑작스러운 폭우로
    서울 도심 곳곳이 물에 또 잠긴다면?

    이런 풍수해 재난에 대비하기 위해
    서울시가 올해부터 '침수 예·경보제'를 시행합니다.

    침수 예·경보제는 서울 전역에 설치된 강우량계, 도로수위계에서 일정 기준 이상 강우와 수심이 측정되면 자치구, 경찰, 소방 등에 침수 정보를 선제적으로 전파하는 시스템입니다.

    서울시는 침수 예·경보제가 발령되면 반지하 주택에 '동행 파트너'를 투입해 재해 약자를 대피시키고, 


    지난해 특히 피해가 심각했던 강남역 사거리 등지에 대해서는 사전에 교통을 통제할 예정입니다.

    비가 조금 올 때부터,
    도로가 침수될 정도로 폭우가 내릴 때까지,
    비가 오는 정도에 따라
    서울시의 대처 방법도 달라지는데요.

    서울시가 올해 새롭게 도입하는 풍수해 안전 대책!

    더 자세한 이해를 돕기 위해
    TBS가 서울시의 풍수해 종합 훈련 모습을 취재했습니다.



    취재 이민정 
    촬영 윤재우 김용균 손승익 전인제 
    편집 이아름 
    그래픽 김지현 
    CG 박희정 
    음악 조연수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9 카카오톡 페이스북 링크

더 많은 기사 보기

과학 추천 기사

인기 기사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Media Foundation TB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