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휴 첫날 귀성 방면 정체…낮 12시∼1시 최대 예상


추석 연휴 첫날인 오늘(18일) 오전부터 전국 고속도로에서 귀성 방향을 중심으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전국 교통량은 477만대로 예보됐습니다.

도로공사는 이 가운데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4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38만대가 움직일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오늘 오전 10시 기준 승용차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해 전국 주요 도시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5시간 10분, 대구 4시간 10분, 광주 3시간 40분, 대전 2시간 10분, 강릉 2시간 40분으로 예보됐습니다.

도로공사는 귀성 방면 정체는 낮 12시∼오후 1시 최대에 달한 뒤 밤 8∼9시쯤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귀경 방면은 오전 10∼11시에 혼잡이 시작돼 오후 4∼5시 가장 심했다가 저녁 7∼8시 풀릴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BS 유투브 구독하기
많이 본 뉴스 보기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Traffic Broadcastin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