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합동감식 오전 10시부터 진행

국윤진 기자

tbsfact@tbs.seoul.kr

2022-09-27 07:00

프린트 16
  • [대형 화재 발생한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 프리미엄아울렛<사진=연합뉴스>]  

    용역직 노동자 7명이 숨진 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참사 원인을 밝히기 위한 감식이 오늘(27일) 오전부터 진행됩니다.

    대전경찰청에 따르면 오늘 오전 10시부터 경찰, 국립과학수사연구원, 한국전기안전공사, 소방 당국 등이 함께 참여하는 현장 합동감식이 시작됩니다.

    불길이 시작되는 모습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과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지하 1층 하역장 근처에 대한 정밀 감식이 이뤄질 전망입니다.

    현장 CCTV 영상을 확인한 조사 관계자는 "영상에는 종이상자와 의류 등이 많이 쌓여 있는 하역장 쪽에 1t 화물차 기사가 주차하고 내려 하역작업을 하던 중 차 주변에서 불길이 보이는 모습이 담겼다"고 전했습니다.

    화재 원인과 함께 화재 당시 스프링클러와 제연설비 등이 작동했는지도 규명 대상입니다.

    현대아울렛 측은 '119 구조대가 도착했을 때 지하 1층 바닥에 물이 있었다'며 스프링클러가 정상 작동했다는 입장입니다.

    합동감식반은 현대아울렛 측이 지난 6월 소방점검 때 지적받은 내용을 제대로 개선했는지도 살펴봅니다.

    당시 지하 1층 주차장 화재 감지기 전선이 끊어졌거나 상태가 불량하고, 매장 주변 화재경보기 경종과 피난 유도등 등 교체가 필요하다는 등 24건이 지적됐습니다.

    다만 스프링클러나 제연설비 등에서는 별다른 결함이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에서는 어제 대형 화재가 발생해 환경미화 직원 등 7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인근 숙박동 투숙객과 종사자 등 110여 명이 대피하기도 했습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16 카카오톡 페이스북 링크

더 많은 기사 보기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Media Foundation TB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