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초등생 숨지게 한 스쿨존 만취운전 30대 구속

국윤진 기자

tbsfact@tbs.seoul.kr

2022-12-05 09:25

프린트 10
  • [서울중앙지법 <사진=뉴시스>]  

    서울 강남경찰서가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가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에서 초등학생을 치어 숨지게 한 30대 남성 A씨를 구속했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어제(4일)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하고 "범죄가 중대해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A씨는 지난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언북초등학교 후문 인근에서 방과 후 수업을 마치고 나오던 이 학교 3학년 B군을 차로 치어 숨지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A씨는 사고를 낸 뒤에도 차에서 내리지 않고 인근 빌라에 주차했다가 주변이 소란스러워지자 현장으로 돌아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사고를 목격한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기준인 0.08%를 넘었습니다.

    경찰은 A씨에게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안전운전 부주의로 인명사고를 낸 운전자를 가중처벌하는 이른바 '민식이법'을 적용했습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고 전후 행적 등을 보강 수사한 뒤 이번주 검찰에 송치할 방침입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10 카카오톡 페이스북 링크

더 많은 기사 보기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Media Foundation TB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