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에 이준석 선출…43.8% 득표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에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선출됐습니다. 

국민의힘은 오늘(11일) 전당대회를 열고 당대표 등 새 지도부를 선출했습니다. 

당원 투표 70%와 여론 조사 30%를 합산한 경선 결과 이준석 후보가 43.82%로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어 나경원 후보 37.14%, 주호영 후보 14.02%, 조경태 후보 2.81%, 홍문표 후보는 2.22%를 득표했습니다. 

1985년생인 이준석 신임 대표는 헌정 사상 처음으로 30대 원내교섭단체 대표가 됐습니다. 

이 신임 대표는 수락연설에서 "가장 강조하고 싶은 것은 공존"이라면서 "지상과제는 대선에 승리하는 것이고 그 과정에서 다양한 대선주자, 지지자들과 공존할 수 있는 당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세상을 바꾸는 과정에 동참해 관성과 고정관념을 깨 달라"며 "그러면 세상은 바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약 1년간의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를 끝내고 출범하는 새 지도부는 내년 3월 대선을 이끌게 되며 공식 임기는 2년입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제공 tbs3@naver.com / copyrightⓒ tbs.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BS 유투브 구독하기

개인정보처리방침  l  영상정보처리기기방침  l  사이버 감사실  l  저작권 정책  l  광고 • 협찬단가표  l  시청자 위원회  l  정보공개

03909 서울특별시 마포구 매봉산로 31 S-PLEX CENTER | 문의전화 : 02-311-5114(ARS)
Copyright © Since 2020 Seoul Traffic Broadcasting. All Rights Reserved.